공고·홍보

행정/감사/기획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적극 환영합니다.
담당부서 담당자 관리자
작성일 2021/02/19 조회수 464
첨부파일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적극 환영합니다 이미지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
균형발전을 위한 경기도의 과감한 결단을 적극 환영한다.

경기도의 공공기관 3차 이전 결정을 48만 파주시민과 함께 환영한다.

경기북부는 그간 광활한 면적과 풍부한 자원 등 높은 성장잠재력에도
불구하고, 국가와 경기도를 위해 각종 희생을 묵묵히 감내해왔다.

354만의 많은 인구가 살아가고 있음에도 수도권정비계획법,
개발제한구역, 군사보호시설 등의 불합리한 중첩규제로 인해
산업기반을 키울 수 없었고 이는 성장 저하와 구도심의 인구감소,
인프라 부족 등의 만성적인 문제를 가져왔다.

이렇듯 오랫동안 누적된 소외와 불평등은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 이라는 민선7기 도정철학의 실현을 통해 비로소
해결의 실마리를 찾아 나가고 있다.
앞서 2차례에 걸친 8개 공공기관 이전 결정을 통해 보여준
이재명지사의 균형발전 의지는 경기북부지역의 새로운 희망이 되었다.

하지만 주민들의 아픔을 위로하고, 갈수록 깊어지는 남·북부간의
발전격차를 메우기에는 여전히 부족했던 것이 사실이다.

특히 파주시는 공동체를 위한 이중 삼중의 규제와 안보도시라는
‘괴로움’과 ‘어려움’으로 일관된 특별한 희생을 감내해왔음에도
불구하고,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및 정부지정 공공기관의
본점이 전무해 시민들의 상대적 박탈감이 더욱 컸기에
이번 7개 기관 추가이전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합당한
보상의 초석이 될 것이라 믿고 있다.

규모 있는 7개 기관의 이전은 파주시를 포함한 북부지역에
실효성 있는 인구유입과 지역경제 활력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공공기관 유치는 지역이 지닌 성장 잠재력을 일깨우는 마중물인
동시에 이제는 더 이상 부당한 차별과 소외를 겪지 않을 것이라는
‘희망’이자 평화와 번영의 시대를 선도할 수 있으리란 ‘자신감의
회복’이 될 것이기에 확실한 균형발전 정책효과를 위해서는 보다
과감한 움직임이 필요하다는 경기북부 주민들의 간곡한 호소에
응답해 준 이재명지사의 결단에 적극적인 지지를 보내는 바이다.

아울러, 이번 공공기관 추가 이전이 크고 넓은 안목에서 보면
경기도의 미래를 위한‘가치 있는 투자’임에 폭넓은 공감대가
형성되기를 바란다.

경기북부의 발전효과는 경기북부에 국한되는 것이 아니다.
지역간 격차의 해소는 모두가 잘사는 동반성장을 이루고,
시너지 효과를 통해 경기도 전체의 경쟁력을 높이는 길이기 때문이다.

특히 한반도 교통·물류의 중심지인 경기북부는 남북협력사업
추진의 요충지이자, 경기도와 공공기관의 평화비전을 실현할
최적지이다.
다가올 화해와 협력의 시대에 대비하고, 유라시아 대륙으로의
진출 등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기 위해서는 평화경제의 전진기지로서
무한한 성장잠재력을 가진 경기북부의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보다 큰 목표를 향한 지금의 결단이 경기도의 자산이 되고,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균형발전의 시작이자 우리가 꿈꿔
온 공정하고 소외 없는 포용사회로의 도약의 밑거름이
될 것임을 믿는다.

다시 한번 48만 파주시민과 경기북부 도민의 간절한 염원을
실현해 줄 경기도의 공공기관 추가 이전 결정을 적극 환영하며,
파주시민 모두는 경기도의 힘찬 움직임에 끝까지 함께 할 것이다.

2021.2.18.
파주시장 최종환

다음글경기도 체육대회 하반기 연기에 대한 파주시 입장문

이전글「국민이 제안하고 개선하는 민생규제 혁신 과제」공모

만족도평가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해 활용됩니다.

만족도평가